안희정 전 충남도지사는 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간음에 대한 1심재판에서 무죄를 선고 받았다. 사건 당시 SNS에 올린 사과문에 밝힌 입장과는 상반된 주장으로 법정 싸움에서 승리했다. ‘업무, 고용 기타 관계...

`